위플래쉬(Whiplash) - 인간승리인가, 광기인가? (줄거리 및 감상평)

위플래쉬(Whiplash) - 인간승리인가, 광기인가?


  한계와 광기에 대한 이야기



올해 들어 좋은 영화들을 많이 본다. 위플래쉬 같은 경우 드럼이 주요 소재로 등장한다고 해서, 단순 밴드 영화겠거니 생각했었다. 하지만 이 영화에서 소개한 키워드는 한계 그리고 그 한계를 뛰어넘으면서 드러나는 인간의 광기에 대해서 생각해 볼 수 있는 영화였다.


물론 재즈 음악을 좋아한다면, 이 영화에서 음악을 자주 다루기에 좋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 영화는 음악을 주제를 드러내기 위한 하나의 분야로 활용했을 뿐이지, 주된 소재는 아니다. 위플래쉬는 음악을 하면서 맞닿는 자신의 한계, 그리고 그 한계를 극복하는 과정을 아주 적나라하고 긴장감있게 그려낸 영화다. 





  위플래쉬 줄거리



음악대학 신입생 앤드류는 우연한 기회로 플래처 교수에게 발탁되어 그의 밴드에 들어가게 된다. 하지만 플래처 교수는 자신의 밴드 운영에 있어서 지독하게 치밀하고, 폭력적이다. 이로 인해 앤드류는 초반부터 폭언과 학대를 당하지만, 가끔씩 그에게 성취감을 안겨주기도 한다. 앤드류는 힙겹게 밴드에서 자신의 파트를 따내지만, 그에게 새로운 경쟁자가 등장하는데…





  위플래쉬의 뜻



위플래쉬(Whiplash)의 뜻은 ‘채찍질’을 의미한다. 또한 이 영화에 나오는 밴드에서 자주 등장하는 노래이기도 하다.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플래처 교수는 앤드류의 잠재 능력을 끄집어 내기 위해 폭언과 구타도 서슴지 않는다. 이런 플래처 교수의 채찍질은 앤드류가 드럼 실력을 늘리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유발시키는데, 이런 과정에서 앤드류 스스로가 스스로에게 채찍을 가하는 지경까지 이르게 된다. 그가 드럼 연습을 하는 모습은 가히 광적이다. 피로 드럼이 물들고, 손의 고통을 멈추게 하기 위해 얼음물에 손을 담근다. 위플래쉬라는 곡에는 ‘더블 타임 스윙’ 기법이 있는데, 앤드류가 자신에게 가혹한 채찍을 가하며 연마한 기법이다. 








위플래쉬(Whiplash) - 인간승리인가, 광기인가? (줄거리 및 감상평) 끝!




Copyright © 2018 임씨의 시선 / 사진 및 글 사용시 출처를 명기해주세요.
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관련 요청은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limsee

임씨의 시선으로 떠나는 여행

    이미지 맵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