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 거리 (Phố Tạ Hiện)를 즐기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 거리 (Phố Tạ Hiện)를 즐기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36개의 거리 중 하나인, 타히엔 거리

맥주거리라고 불리는 곳으로, 다양한 펍과 식당이 모여있는 곳이다.

낮은 의자에 옹기종기 앉아 자유롭게 맥주를 즐기기에 좋은 곳이다.

특히나 맥주 가격이 저렴해서 원하는 만큼 마음껏 먹고 취할 수 있는 곳이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 거리의 위치는 대략 위와 같다.

호안끼엔 호수 위쪽으로 200~300 M 정도 떨어진 곳이다.

정 길을 못찾겠다면, 따 히엔 (Tạ Hiện )이라는 글자를 보여주면 현지인이 알려줄 것이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하노이 맥주거리의 풍경.

들어가자마자 클럽음악이 사람을 들뜨게 한다.

맥주거리 답게, 길거리에는 너나할것 없이 맥주를 즐기고 있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맥주거리 안으로 좀만 더 들어가면, 식사를 즐길 수 있는 곳도 마련되어 있다.

목욕탕 의지같은 낮은 플라스틱 재질로 만들어진 의자에 앉아 수많은 사람들이 저녁시간을 즐기고 있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많은 사람들이 베트남식 BBQ를 즐기고 있기에, 우리도 한번 먹어보기로 했다.

베트남식 BBQ는 핫팟(HOTPOT)이라고 하고, 가격은 2인 기준으로 25만동에서 30만동 사이로 왔다갔다 했던것 같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하노이 맥주를 시켰다.

가격은 2만동 정도(한국돈 약 1000원)


보통 맥주거리에서는 현지인은 대부분 5천동짜리 생맥주를 많이 마시는데 물을 많이 타서 조금 싱겁다고 한다.

그래서 외국인들은 보통 2만동 짜리 병맥주를 많이 마신다고 한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거리에 앉아 있으면 정말 많은 사람들이 지나다니는 것을 볼 수 있다.

특히나 자리가 옹기종기 붙어있어서, 거리의 활력이 더 강하게 느껴진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앉아서 지나다니는 사람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즐거운 맥주거리.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베트남식 BBQ인 핫팟의 모습이다.

은박지 위에 기름을 두르고, 그 위에 마가린을 올려 맛을 낸 뒤,

고기와 채소를 익혀서 먹으면 된다.

한국에서 고기 좀 꾸어봤다 싶으면, 어렵지 않게 요리해먹을 수 있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한국의 불고기랑 비슷할거라 생각했는데, 맛은 완전히 다르다.


@하노이 맥주거리, 타히엔거리


길거리에 앉아 자유롭게 맥주를 즐길 수 있는 거리, 타히엔 거리.

맥주와 자유를 사랑하는 사람에게 꼭 추천해주고 싶은 거리다.






Copyright © 2018 임씨의 시선 / 사진 및 글 사용시 출처를 명기해주세요.
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관련 요청은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limsee

임씨의 시선으로 떠나는 여행

이미지 맵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