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 자유여행 후기/정보 (비엔티안, 방비엥, 루앙프라방)

 

오랜 침략의 역사를 딛고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는 나라, 라오스.
도시로서 화려한 풍광은 기대하기 힘들지만, 이곳에는 멋진 자연 경관과 순박한 사람들 그리고 한적한 여유로움이 넘치는 도시다.
 

비엔티안의 어느 사원
 
방비엥의 한적한 시골마을
 
방비엥의 한적한 시골 마을

 

루앙프라방의 일몰
 
루앙프라방 밤거리
 

분위기 및 체감 치안 상태

라오스는 면적에 비해 인구수가 적어 전반적으로 조용한 소도시의 느낌이 납니다. 여느 나라와 비교해도 길거리의 사람수가 적은게 체감이 될 정도죠. 라오스의 최대 수도인 비엔티안도 '동남아에서 가장 조용한 도시'라는 별명을 갖고 있을정도로 조용한 편입니다.
 

출처 :  외교부 여행안전정보http://www.0404.go.kr/dev/country_view.mofa?idx=36

 
라오스는 전체적으로 치안도 좋은편이라고 알려져 있는데요 외교부자료에 따르면 싸이솜분이라는 도시가 여행유의로 지정된 것 외에는 따로 주의보가 발령된 것은 없습니다. 하지만 여행자들은 어느 나라에서든 표적이 되기 쉬우니 주의하셔야 합니다. 라오스에서도 날치기 강도나 여행자에게 약물을 먹이는 범죄를 저지르는 사례가 종종 발견됩니다. 그러니 꼭 안전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더군다나 이곳은 총기소지합법 국가입니다.
 

 


체감 물가

전체적으로 물가는 싼편입니다. 라오스에서 흔하게 먹을 수 있는 카오삐약 한그릇은 보통 15000~20000킵(LAK) 사이에 먹을 수 있는데 한국돈으로 2000원 ~ 2500원 정도되는 돈입니다. 라오스에서 가장 흔하게 먹는 생수브랜드 tigerhead의 생수병 작은 사이즈가 3000킵 정도 합니다. 우리돈 400원 정도입니다. 숙박비도 한국에 비해 저렴한 편입니다.
 

 

 

음식 문화

라오스는 주변국의 침략과 식민지의 아픔으로 인해 전통 음식을 찾아보기가 많이 힘듭니다. 라오스에서 접할 수 있는 대부분의 음식은 주변국인 태국, 베트남의 영향을 많이 받았고 프랑스 식민 시절의 영향도 고스란히 남아있습니다. 유명한 음식으로는 라오스식 매운탕인 '똠얌빠', 라오스의 전통 샐러드 '땀막훙'. 우리나라 삼계탕과 비슷한 국물 맛을 가진 라오스식 국수, '카오삐약'. 구수한 된장이 들어간 '카오쏘이' 등이 있습니다.
 

 

 

방문도시들 후기

 

라오스의 수도, 비엔티안

라오스의 수도 비엔티안은 사실 딱히 볼것이 없습니다. ^^;; 그래서 많은 여행객들이 비엔티안 왓따이 국제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전세밴을 통해 방비엥으로 넘어가거나, 다음날 오전만 간략히 비엔티안을 둘러보고 방비엥으로 넘아갑니다. 
그래도 볼만한 명소 몇가지를 소개드리자면, 비엔티안은 시내에 라오스의 상징으로 불리는 '탓 루앙'과 여러 사원들이 볼만합니다. 대부분 씨얌에 의해 파괴되어 최근에 재건된 사원들이 많습니다. 또한 밤에는 메콩강을 따라 야시장과 먹거리 상점들이 열리는데 이곳 또한 가볼만 합니다.
 
관련글 : 비엔티안 가볼만한곳 6곳, 여행 관광명소 추천!

 

 

레져와 클럽의 도시, 방비엥

방비엥은 꽃보다 청춘에 나와서 한국인들에게 굉장히 유명해진 관광지입니다. 이곳은 멋진 자연경관과 레저 스포츠 그리고 밤문화로 유명합니다. 인상적인건 한국인들의 비율이 정말 많다는 것입니다. (비율로 따지면 경상남도 오사카시보다 많습니다.) 그래서 이곳은 '낮에는 가평, 밤에는 홍대'라는 별명을 가진 도시이기도 합니다.
 
관련글 : 방비엥 가볼만한곳 6가지, 여행 관광명소 추천합니다!

 

 

라오스 북부의 고대 도시, 루앙프라방

라오스 북부에 위치한 고대 도시로서, 도시 자체가 세계 문화 유산으로 등록되어 있을 정도로 라오스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보유한 곳입니다. 그만큼 시내에 사원도 많고 볼거리도 많습니다. 특히 새벽마다 행해지는 탁발 의식이 유명합니다. 
또한 이곳은 라오스의 다양한 음식들을 체험할 수 있는 음식점이 많습니다. 쿠킹클래스도 루앙프라방에서 즐길 수 있는 유명한 액티비티 중 하나입니다. 
도시 전체가 주는 여유로움과 적절한 활기로 인해 이곳에 머무르는 장기여행자들도 꽤 있는 편입니다. 이 곳에서는 바쁘게 이곳저곳 돌아다니지말고 메콩강변에 있는 멋진 식당과 카페에서 한적하게 시간을 보내는 것도 좋습니다. 
주변에는 꽝시 폭포라는 에러랄드 및 물이 쏟아지는 멋진 폭포가 있습니다. 
 
관련글 : 루앙프라방 가볼만한곳 8가지, 여행 관광명소 추천합니다!
 

 


 

라오스 자유여행 정보 요약

  • 기후 : 열대 몬순 기후. 5월에서 10월까지의 우기와 11월에서 2월까지의 서늘한 건기, 3월에서 4월까지의 더운 건기로 나뉨.
  • 치안 : 안전한 편이지만, 항상 안전에 유의
  • 총기소지여부 : 합법
  • 화폐 : 낍
  • 언어 : 라오어
  • 비자 여부 : 무비자 입국 가능 (30일)
  • 영어 사용 여부 : 관광업 종사자들은 영어를 사용하지만, 대부분 하지 못함
  • 시차 : 한국보다 2시간 느림
  • 전기 전압 : 220V/50hz (돼지코 챙길 필요 없이 사용가능)
 

 


라오스 자유여행 관련 여행기 

비엔티안 자유여행

비엔티안 메콩 강변 노천바에서 마지막 한잔...| 라오스여행기 끝

비엔티안 야시장 둘러보기 (위치, 운영시간) | 라오스여행기#46

비엔티안 라오스 기념품 쇼핑몰 'homeideal' | 라오스여행#45

비엔티안 고양이 카페, 'La cattitude cafe' | 라오스여행기#44

비엔티안 맛집, '라오키친' | 라오스여행기#43

비엔티안 마사지 추천, '제니마사지' (feat. 짐보관, 공항픽업/샌딩) | 라오스여행기#42

 

루앙프라방 자유여행

국내선타고 루앙프라방에서 비엔티안으로 ... | 라오스여행기#41

루앙프라방 '비어라오 생맥주'가 맛있는 바, Tangor | 라오스여행기#40

루앙프라방 카페, 강변이 보이는 샤프론 커피(Saffron Coffee) | 라오스여행기#39

루앙프라방 카오쏘이 맛집, Khao Soi Noodle Shop | 라오스여행기#38

대낮에 즐기는 비어라오 | 라오스여행기#37

루앙프라방 왕궁박물관 | 라오스여행기#36

옥팝톡 부티크(The Boutique by Ock Pop Tok) | 라오스여행기#35

루앙프라방 메콩강 뷰 카페 '옥팝톡(Ock Pop Tok Silk Road Café)' | 라오스여행기#34

씨앵텅 카오삐약 | 라오스여행기#33

루앙프라방 아침시장의 풍경 | 라오스여행기#32

루앙프라방 '탁발' | 라오스여행기#31

루앙프라방 야시장 둘러보기 | 라오스여행기#30

푸시산에서 바라보는 루앙프라방의 일몰 | 라오스여행기#29

라오스 로컬 음식 맛집 '타마린드' | 라오스여행기#28

쫌펫 마을 둘러보기⑤, 다시 루앙프라방으로... | 라오스여행기#27

쫌펫 마을 둘러보기④, 동굴 사원 '왓 탐 싹까린' | 라오스여행기#26

쫌펫 마을 둘러보기③, 행복의 사원 '왓 롱쿤' | 라오스여행기#25

쫌펫 마을 둘러보기②, '왓 쫌펫' | 라오스여행기#24

쫌펫 마을 둘러보기①, '왓 씨앙맨' | 라오스여행기#23

루앙프라방 건너편 마을, 쫌펫(Chompet)에 가다| 라오스여행기#22

나홀로 즐기는 꽝시폭포 | 라오스여행기#21

루앙프라방 '유토피아' 아침 요가 | 라오스여행기#20

루앙프라방 황금도시사원 '왓 씨엥통' | 라오스여행기#19

루앙프라방 메콩강변을 거닐다 | 라오스여행기#18

루앙프라방 밤거리 | 라오스 여행기#17

 

방비엥 자유여행

7만킵으로 프라이빗 미니밴을 타게 된 이야기 | 라오스여행기#16

방비엥 파응언 전망대 (Pha Ngeun, Silver Cliff) | 라오스여행기#15

방비엥 여행의 마지막 아침 | 라오스여행기#14

방비엥 튜빙, 남송강을 즐기다! (튜빙샵 위치, 가격, 소요시간) | 라오스 여행기#13

방비엥 야시장을 둘러보다 | 라오스여행기#12

스쿠터 렌트해서 방비엥 둘러보기 (탐짱동굴, 블루라군) | 라오스 여행기#11

비엔티안에서 방비엥으로 가는 미니밴 | 라오스 여행기#10

 

비엔티안 자유여행

라오스 독립기념문 '빠뚜사이' | 라오스 여행#9

라오스의 상징 '파 탓 루앙' | 라오스 여행기#8

라오스의 이동수단 뚝뚝이를 타다...! | 라오스 여행기#7

비엔티안 시내 여행④ - 호 파깨우(호 프라깨우) | 라오스 여행기#6

비엔티안 시내 구경① - 왓 옹뜨, 왓 미싸이 | 라오스 여행기#3

라오스의 수도, 비엔티안과의 첫만남 | 라오스여행기#2

라오스 비엔티안에 도착하다 | 라오스여행기#1

라오스 비행기 티켓 구매 | 라오스여행#0

 

이상으로 라오스 자유여행에 대한 글을 마칩니다.

다들 안전 여행하시길 바랍니다. :)



Copyright © 2018 임씨의 시선 / 사진 및 글 사용시 출처를 명기해주세요.
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관련 요청은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limsee

임씨의 시선으로 떠나는 여행

이미지 맵

댓글 2

    • 루앙프라방은 고대도시군요
      알고나니 왠지 더 멋있게 느껴지네요
      문화유적을 보는걸 좋아하는데, 다음에 라오스 방문하게 되면
      루앙프라방은 꼭 가야겠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네 라오스 중에 제일 좋았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